헤헷..

말랑말랑하다.

부르는 내내 김C의 무표정한 얼굴도 생각나고,
느끼한 내 표정도 상상되었다. ㅋㅋㅋㅋ

내 앞에서 이 노래를 듣는 사람이 있다면,
박피하고 싶으리라..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



더보기



'쥔장 목소리 들어보쟈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20221_ 고백(뜨거운감자 곡)  (0) 2012.02.28
20111209_응급실(JH)  (0) 2011.12.09
우리가 어느 별에서.. (20111112_정환)  (0) 2011.11.15
20111012_동경소녀(버스커ver.)  (0) 2011.10.13
20110809_기다려줘  (0) 2011.08.15
20110714_귀뚜라미  (0) 2011.07.14

설정

트랙백

댓글